• 총 채용건7,493
  • 당일등록 채용건7

토크 | 나의판매일기

조회수 4824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정말 너무하네요~

샵마같은둘째 |2009-03-23 | 댓글 : 4

+-

안녕하세요?? 저는 그냥 둘째 입니다. 지금 막내를 구하는 입장의 사람입니다.... 요즘 직장을 구한다는 이력서를 많이 보고 있는데요....참....할말을 잃었습니다. 너무나 어이없는 연봉에, 무경력자가 샵마를 원한다고 되어있고.....여기 일이 그렇게 쉬워 보였나 봅니다....저 대학 안나왔습니다....아니 못다녔습니다. 공부 못해서요....그런데 학력 안따지고 오로지 열정만을 본다는 곳이 있어 왔습니다. 그래서 열정을 가지고 열심히 일하고 있고 둘째의 자리까지 왔습니다. 힘들게 말이죠.... 다음번에 샵마를 목표로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대학나왔다고....의류 계열에서 공부좀 했다고 유통업계에서 경력없이 연봉2000을 부르며 샵마하려는 23세 분들이 많더군요....제가 이상한건가요??? 외국계 학교나오고 의상에 관심이 많다고 유통한다면 우리나라 유통 말아 먹습니다. 고객 상대로 지갑을 열게 하는 기술이 외국계학교에서 가르쳐준다면 우리 모두 외국계학교로 나가야하는 건가요??? 그리고 경력 없는 데다 대학만 나왔다고 월급180원하시는 분들....저 지금 경력4년차에 160받습니다. 4대보험까지 따지면 180나옵니다....제가 적게 측정을 한건가요??? 제 나이에 비해 많이 받는 편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여러분 시아를 조금만 낮춰주세요~ 그럼 취업의 문은 열려 있습니다. 그리고 면접 보기로 하셨으면 시간과 약속은 지켜주세요~ 문자가 가면 씹지 말고 다른 직장 구했다고 문자 한통 보내주세요~ 구인자는 기다립니다. 끝없이..... 그리고 무개념 샵마님들....한말씀 드리겠습니다. 인터넷에 구직광고 올리고 원해서 뽑으신 직원입니다. 아무것도 안가르치시고 일 못한다고 짜르십니까??? 몰론 다 그런건 아닙니다. 몇몇 무개념 샵마님들이 계셔서 그럽니다. 저도 당해 봤습니다. 현금을 빼먹은 것도 아니고 그렇다고 고객에게 컴플레인이 많이 걸린것도 아니고,,,,판매 열심히하고 매장에서 매출 탑을 유지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제가 짤린 이유가 수선비가 많이 나와서 그런다면 믿겠습니까? 저희 옆 매장에 자신이 뽑아 놓은 직원을 짜르시고 다른 직원을 구하시는 분이 계셔서 이렇게 글을 올립니다. 그럴꺼면 왜 구합니까??? 차라리 경력있는 직원으로 뽑으셨어야죠.... 옆 매장 친구 일한지 2주만에 일 못한다고 짤렸습니다. 이게 뭡니까??? 일은 제대로 가르쳐 주셨었나요??정말 너무합니다. 두서없이 쓴말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요즘 제 주변에 이렇게 어이없는 구직자와 샵마가 있어서 써봤습니다. 마지막으로 몇몇 사람들 때문에 상처 입으신 분들께 죄송합니다. 감사합니다.
목록으로 수정 삭제

관심댓글

ㅎㅎㅎ  (2010-08-14)
경력 많다고 일 잘하는거 아닙니다 놀고먹는 매니저들 무지 많이 받고 제가 해고도 했습니다.
경력보다는 열정이죠 그래서 전 몇달 교육 잘시키고 매니저 시킵니다 감각이죠 감각없어면 매니저 아니죠 경력 웃기네요 ㅎㅎㅎ
전 열심히 일하신분 커리어는 인정합니다 그렇치 못한 매니저들이 많아서 문제지 ㅎㅎ
융화  (2010-02-11)
장사13년차샵마입니다 대리점장사만아니고 이장사저장사많이해봤습니다
전공대학나와서힘주는베이비들갔다가써봤지만 1년제밑에서장사배운어른이
훨씬더 장사잘하고 아는것도많습니다 장사아무나하는것도아니고
장사배운사람들 천성이착한사람들이대부분입니다 안그런분들도계시지만
그런사람이있다면 확실하게 장사실력으로눌러주세요
세연  (2009-04-04)
유통 7년차입니다
막내부터 샵마까지 어리지 않은 나이에 백화점부터 시작해서 ,할인점, 로드샵, 쇼핑몰까지 우리나라 유통구조를 확실하게 알고 싶어서 일부러 매장들을 돌기도 했습니다.
내 매장을 내 사업을 하기 위해서요. 지금은 현재 쇼핑몰에서 일합니다.
유통에 대해서 아무것도 모른채 경영학과 혹은 디자인학과 나왔다고
유통쪽에서 어깨에 힘주고 다니는 어리신 분들 참 많이 봤습니다.
그런분들에게 이자리에서 한마디 하고 싶네여.
벼는 익을 수록 고개를 숙인다고. 쭉정이가 되시진 말라고...
제발 차분히 샵마가 꿈으로 자라고 있는 애덜 건들지 말고 본인들이나 똑바로 하라고
제가 이일을 바닥부터 시작하지 않았다면 이런 분들 이력서를 보고 혹했겠지만
이일을 해보니 아니더군요. 그 덕분에 매장 직원들의 이력을 보면 그 회사의 분위기도 대충 눈치 챌수 있는 눈을 생겼네요 .
좋은 공부라고 생각하세요
이지윤  (2009-03-28)
와..전 신입으로 일자리 찾고있거든요..이쪽일은 한번도 해본적도 없는데..나이는 21살이구요..얼마나 잘배우고 능력있으시길래 2000부르시는지모르겠는데 이쪽일이 얼마나 배웠냐가 아니고 경력이 중요한거라구 전 들었어요..공부좀 했다고 판매 잘하는거 아니잖아요?? 아..저도 일못한다고 짤릴까봐 무섭지만 젊다는게 뭐겠어요!계속 도전하는거죠!! 그래도 친절한 샵마님 밑에서 일하고 싶은게 저의 진짜 마음이예요....일 친절하게 알려주시고 그래도 못하면 짤르셔도 됩니다.
샵마넷은 회원이 작성한 게시물이 서비스 이용약관, 관련 법령 또는 본 규칙에 위배되는 경우 게시자에게 사전 또는 사후 통지 없이 해당 게시물을 (전체 혹은 일부) 임의 삭제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