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총 채용건12,851
  • 당일등록 채용건529

토크 | 나의판매일기

조회수 5173
번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요즘 막내 무섭네요

힘들다 ㅜㅜ |2016-09-09 | 댓글 : 13

+-

20살짜리 막내를 구했어요~


격주5일근무에 9시간 근무하기로하고 160맞춰주기로 하고


면접보고 웃으면서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새로온 둘째도 와서 같이 3일간 근무했는데 좀처럼 적응을 못하더군요


전날 매장에 물건이 7장이나 있는데 떡하니 주문을 받아놨길래 재고파악 안하고 주문받냐고 한소리 했네요


너 미쳤니? 왜그랬어~~ ㅋㅋㅋ 물건있잖아~


무슨 지적만하면 대답도 안하고 표정이 어두워지더군요


그리고 오늘 새벽에 문자가 오더군요 아버지가 교통사고가 나서 내려가고 있다고 그것도 맞춤법 다틀리고 술마셔


서 문자한것처럼


어쨌든 걱정스럽게 답장을해줬고 오전에 통화했는데 우는시늉을 하더군요


매장에 와보니 계획한것처럼 명찰도 놓고가고 제가 매장에서 쓰라고 줬던 브랜드클러치는 떡하니 없어졌길래


클러치는 가져가고 명찰은 일부러 놓고간거냐고 했더니


매장으로 그아이 엄마가 전화와서 난리를 치더군요


우리애가 뭘잘못했냐고 사회생활처음인애한테 미쳤냐는 말을 왜하냐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제가 눈에 쌍심지를 키고 쌍욕했습니까? ㅋㅋㅋㅋ


제가 무슨 열정페이줘가면서 근무시켰습니까?


사회생활이 처음이니 언니들 밑에있으면서 쓴소리들었다고 그걸 엄마한테 일러바치고...ㅋㅋㅋㅋ


아버지 팔아가면서 참....


어쨌든 문자로 그아이가 아버지 교통사고 운운한거 캡쳐해서 어머니한테 보내줬고 아침에 사과주스 먹이고 클러


치선물로 주고 둘째는 같이 밥나가서 밥사주고 커피사주고 해줄건 다 해줬다네요


격하게 대화한건 죄송하다고 사과하고 마무리 지었습니다


진짜 너무 무섭네요 요즘애들... 유통업이 꿈이라고 하더니 어디를 가든 버틸수 있을까요?


황당합니다.....



목록으로 수정 삭제

관심댓글

weekly  (2016-09-09 17:49:16)
미쳤니라고 말한 것도 잘된 건 아닌 거 같은데요 ㅋㅋㅋㅋㅋ어머님이 진상이긴 했지만 20살이 알면 뭘 얼마나 안다고 미쳤니라는 말을 하시는지...
판매인  (2016-09-10 10:54:26)
위 댓글 다신 weekly분 적어도 둘째는 아닌듯요 그리고 글쓴님 이런일은 별것도 아닙니다

앞으로 100번더 경험 하실거에요 힘내십쇼~
jeonjo60  (2016-09-10 11:37:21)
요즘은 모셔야해요. ㅋㅋ
힘들다 ㅜㅜ  (2016-09-10 15:10:32)
weekly님 참...진지하게 사시네요~ 물론 받아들이길 그렇게 못받아들일수도 있겠지만 같이 있던 직원들도 웃어넘길수있는 조크수준이었습니다. 정말 진지하게 뭐라고 했다면 그런말이 나오진 않았겠죠~ 요즘20살들??
욕하는거 들어보면 아주 과관도 아닙니다~~
ㅋㅋㅋㅋ  (2016-09-10 22:34:21)
가관하고 과관을 구분못하는 거 보면 대충 사람이 보이죠 ㅋㅋㅋㅋㅋ
문제잇네요  (2016-09-24 16:39:09)
머 재낀애도 어리고 책임감 덜떨어지긴했는데.
어찌됫던 욕을하셧다면 듣는사람도 생각하셔야죠.
사과주스 사주고 클런치 주면서 욕하시면 그건 잘해주는게 아닙니다
rhtjdn0512  (2016-10-01 22:19:02)
ㅋㅋㅋ힘드시겠어요ㅜ 애도 아니고 엄마까지...ㅎ 저도 스무살인데 이해가 안가네요
kse19951  (2016-10-07 00:31:22)
와 저 조건이면 내가 일하고싶다...
prettykyj  (2016-10-19 22:07:15)
20살 막내도 물론 잘한건 없지만 좋게 타이르고 가르치셔야지 굳이 너 미쳤니 라는 말까지 하셔야 됐었나 싶네요
글만 봐도 대충 어떤 상황 이였을지 보여요
윗분 말씀대로 사과쥬스 사주고 클러치 준다고 잘해주는거 아니고 좋은 매니저 아닙니다
ㅇㅇ  (2017-07-06 22:56:09)
씨x 등 흔히 욕이라고 불리는 것들만이 욕은 아닙니다. 심지어 미쳤니가 아니라 아무런 욕 없이 말하면서 인격모독하는 사람들이 있죠. 그러면서 욕도 안하고 웃으면서 말했는데 걔 왜그러냐고 하는... 막내들이 책임감이 있어야 하는 건 맞지만 그렇다고 애들을 다독이는 것 보다 미쳤니라고 대하는 건 좋은 리더의 모습이라고 보기 힘든 것 같습니다.
ctc  (2017-07-23 17:14:13)
미쳤니? 라고 하는건 말이 너무 심하셨음.. 말로 조곤조곤 말해도 알아먹을것을...
나원  (2017-12-12 17:20:27)
요즘 젊은 부모가 애들 다망쳐서 키워놔서 그래요 ...그러니 좀만 쓴소리해도 못 견디고 본사에 매니저가 이랬다는둥 저랬다는둥 버르장머리 없이 기어오르고...본인의 잘못은 아예 모르죠 저도 막내때 엄청 혼나고 까이고 울고 눈치보고
그랬던 시절 그매니저님이 고맙고 더 생각나고 그래요
애들 잘해주지마세요 못해줄필요도 없구요 그냥 사무적으로만 딱딱 대하세요
잘해주고 열성을다해 가르쳐봤자 마음다치는건 매니저랑 점주들 뿐이니까요
힘내셔요  (2017-12-12 17:25:04)
weekly님? 저글의 막내인가보내요? ㅋ 님은 어디가서 너 미쳤냐? 라는말 안쓰고 안듣고 사는 고고한 공주인가?
님이 너무 속이 옹졸하고 소심한가분데 그럴거면 왜 서비스직에 일하는가?
고객하고 싸워서 이겨야 파는게 판매인데 그정도 베포도없고 소심해서 이세상 어찌 살라그러는가?
집이 금수저아님 아닥하고 선배님들 말잘듣고 일이나 잘하세요
샵마넷은 회원이 작성한 게시물이 서비스 이용약관, 관련 법령 또는 본 규칙에 위배되는 경우 게시자에게 사전 또는 사후 통지 없이 해당 게시물을 (전체 혹은 일부) 임의 삭제할 수 있습니다.